대유플러스, 전기 충전기 제조사 시그넷EV와 업무협약

페이지 정보

NAME 대유위니아그룹 DATE 21-04-19 15:47 HIT 145

본문

 

 

9c398a5865bc9350628ff385e1e9ede6_1620715 

 

대유플러스는 19일 글로벌 전기차 충전기 제조사인 시그넷 EV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충전기 판매 및 충전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2016년에 설립된 시그넷EV는 350㎾ 초급속 충전기를 개발해 2018년 세계 최초로 미국 인증을 획득한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 초급속 충전기 최대 시장인 미국에서 50% 이상의 시장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다. 

 

대유플러스는 시그넷EV 전 제품에 대한 판매 및 완속충전기 생산과 시그넷EV 설치제품에 대한 유지보수 등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대유플러스는 이미 국내에서 유일무이하게 3.5㎾의 콘센트형 충전기 차지콘을 생산하는 스타코프와의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전기자동차 충전기, 충전케이블 제조 및 전기차 충전서비스사업에 진출했다.

이번 시그넷EV와 업무협약은 글로벌 시장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은 시그넷EV의 가정·개인용 7.5㎾의 충전기의 생산 및 판매에서부터 국내에 판매 설치한 시그넷EV 전제품의 대한 유지 보수의 업무를 포함한 것이다.

대유플러스 관계자는 "국내 전기차 충전시장의 인프라 확대와 충전 환경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대유플러스는 향후 △충전 인프라 생태계 구축 △자체 보유 조직을 통한 전기자동차 충전기 공급·설치·유지보수 등 서비스 제공 △충전소 운영, 요금산정, 충전 정보 서비스 제공 △비상용충전케이블 제조 등 전기차 충전사업 관련 다양한 사업영역으로도 확장할 예정이다.

한편, 대유플러스는 본격적인 충전인프라사업 진출을 위해 지난 1월 '스마트그리드협회' 전기차 충전사업자 등록을 완료했으며, 스타코프와 완속충전기 설치 보조금 사업인 '2021년도 환경부 전기자동차 완속충전시설 보조사업'의 사업자로 등록을 완료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