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니아전자, 멕시코에 연말까지 전자레인지 21만대 공급

페이지 정보

NAME 대유위니아그룹 DATE 20-10-27 15:29 HIT 473

본문

 

9c398a5865bc9350628ff385e1e9ede6_1620714 

 

위니아전자가 멕시코의 블랙 프라이데이라 불리는 '부엔핀(Buen Fin)' 특수 등에 힘입어 현지 가전 매장 등과 전자레인지 21만대 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27일 밝혔다.

 

위니아전자는 12월까지 대형마트인 월마트와 코펠(Coppel), 엘렉트라(Elektra)를 비롯해 멕시코 현지내 전 할인점, 양판점, 백화점 등 주요 유통 채널을 통해 총 21만대의 전자레인지를 공급한다. 

 

위니아전자는 해외 가전 브랜드 위니아(WINIA)를 앞세워 지난해 6월 멕시코 현지에서 전자레인지 시장 점유율 59%를 달성하며 1등 브랜드로 올라선 뒤 지역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올해도 9월까지 올해 누적 점유율이 평균 57% 안팎에 달하며 9월 한 달은 점유율이 70%대로 치솟기도 했다.


위니아가 멕시코 시장에서 성공한 배경은 철저한 현지화에 있다.

 

시장 점유의 일등 공신은 '셰프 멕시코(Chef Mexico)'로, 멕시코 대표 음식인 또르띠아(옥수수가루로 만든 전병)와 피카디요(소고기나 돼지고기를 으깨서 졸인 남미요리) 등 전통 요리 조리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멕시코 31개 지역의 특화 레시피 기능인 '셰프 멕시코 31', 자동 조리 기능인 '오토쿡' 기능이 적용됐다.

 

위니아전자는 이외 그릴 기능 주력 제품과 상업용 제품 등 총 22개의 전자레인지 라인업을 망라해 공급하고 있다.

 

장세훈 위니아전자 멕시코 총괄 법인장은 "중남미 대표 시장인 멕시코에서 메이드 인 코리아인 위니아(WINIA)의 명성을 높이고, 중남미 전역으로 점유율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